로그인

접속자
오늘:
121
어제:
340
전체:
400,513
2015.5.7 홈이전



풍향에 따라 매일 다양한 장소로 이동하며 신선한 바람의 경험을 하던중...
오늘은 예보대로 아침부터 초~강풍이 예견되어 있었지만 이렇게 강한 바람이
불줄은 몰랐는데 베트남에서 경험한 가장 강한 바람급의 초~강풍이 불었습니다.
오전 하이-타이,오후에 로우-타이 물때라 보딩 스타트 시간이 만조대라
바람도 강풍인데 파도도 만만치가 않아서 협재해변에서 6짜리로 나와 비상맨님
아뿔사님이 교대로 한탕씩 짜릿하게 보딩하고 점심 식사후에는 금릉으로 이동...
아뿔사님과 쿵푸팬더님은 6짜리 강풍 셑팅(마지막 매듭)으로 교대로 보딩하고
큰~사이즈로 보딩하는 스타일인 비상맨님은 8짜리 카이트로 떨리는 맴으로 입수
~
깜짝 놀랄일이 벌어졌습니다. 워낙이 강풍이라 쿵푸팬더님은 나역시도 조마~조마한
마음으로 지켜보는데 몇번 주행하면서 풍상을 확보하더니 허걱~~~!!!
어제 스위치~턴이 되길래 한가지 더~추가해서 연습하라고 설명해준 투우 사이드
카빙-턴을 단방에.....것두 파워풀하게 성공~~ㅎㅎㅎ 웬만한 중급자들도
6짜리의 작은 사이즈는 민감해서 컨트롤 적응하는데 시간이 걸리는데
적응은 물론이고 아빠를 추월해서 진도가 팍~팍~나가고 있습니다....ㅎㅎㅎ
아뿔사님은 점프도 하고...쿵푸팬더님은 새로운 연습까지...
비상맨님은 메뚜기 뛰듯이 폴짝~폴짝~분명히 모두 첫-경험인데...이럴수가 있나요...^0^
나도 긴장되는 초~강풍에 금릉해변에서 대형사고들 치고 아뿔사님과 비상맨님은
일상 복귀를 위해 귀경했구요. 제주에는 나와 민지,쿵푸팬더님만 남아서
내일의 강풍에 어디서 보딩할까??? 두근~두근한 마음으로 내일을 기다립니다...^*






쿵푸팬더님 토우 사이드 카빙-턴...1

쿵푸팬더님 토우 사이드 카빙-턴...2

























아뿔사님~이 트릭은 뭔~트릭이래유....하루에 한건씩 사고를 치시는군요...ㅎㅎㅎ


















민지는 협재해변에서 연습용 트레이닝 카이트를 날려보더니
몸을 붕~붕~띄우고 모래가 얼굴을 때리는 강풍에 보딩은 포기하고 촬영모드로....ㅎㅎㅎ

오늘 야자수가 이국적인 분위기를 풍기는 제주도 금릉해변의 바람은
베트남에서 가장 강한 바람에 속하는 바람이 불어서 벳남에 온것으로 착각이 들더군요.
초~강풍에 적응이 된 금릉에서는  하이윈드팀만 보딩했답니다.


우리는 고요와 역동적인 자연의 다양한 변화를 있는 그대로 품으로 받아들였습니다.
어떤땐 잔잔함으로 여느땐 거품을 일으며 요동치며 정화하는 물의 자연미를
가장 단순하게 표현한 대자연의 작품에 감동하여 한참 동안 자리를 뜨지 못했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 10/22일 기대했던 강풍의 긴장감은 없었지만 나름~즐보딩~ file 풍랑객 2012.10.22 3065
38 [re]행복했던 7일간의 제주도 카이트보딩 파티를 마치며... [5] file 풍랑객 2012.10.20 3253
37 10/19일 오늘 뚝섬은 빅뱅님의 단독보딩 file 쥔장 2012.10.20 3069
36 10/18일 AB님 뚝섬 단독보딩 [1] 쥔장 2012.10.18 2947
35 [re]제주도 투어 6일째는 함덕해변에서 즐~보딩...^_^ [4] file 풍랑객 2012.10.18 3612
34 10/17일 바람 대박난 뚝섬... [11] file 쥔장 2012.10.17 2853
» 제주투어 5일째 되는날 금릉해변에서 대형사고 쳤습니다..^0^ [7] file 풍랑객 2012.10.17 3569
32 [re]제주 투어 이틀만에 상급자로 승급한 아뿔사님의 점프 [4] file 풍랑객 2012.10.16 2997
31 [re]제주 투어에서 기량이 급상승한 미녀 삼총사 보딩 사진. [3] file 풍랑객 2012.10.16 3169
30 10/10일 조금 늦게 시작됐지만 뚝섬 바람도 굿~이었습니다...^_^ [5] file 풍랑객 2012.10.10 829
29 5/26일 제주 투어 5일째는 정동풍이 좋은 표선에서 보딩. [9] file 풍랑객 2011.05.26 1269
28 4/10일 금주 주말부터 본격적으로 봄~시즌 개막됐습니다. [9] 풍랑객 2011.04.10 961
27 12/23일 벳남의 행복한 보딩 여정을 마치고 귀국한 2진팀. [11] 풍랑객 2010.12.23 963
26 2/21일 1년만에 판랑에서 처음으로 보딩하는 딥블루님..^^ [13] 풍랑객 2009.02.21 989
25 [re]오늘은 벳남 바람보다 뚝섬 바람이..."勝" [2] 풍랑객 2009.02.20 971
24 2/19일 희망이 보이기 시작하는 Ji-Young님...^_^ [4] 풍랑객 2009.02.19 974
23 2/18일 판랑의 신천지 두곳을 발견했습니다-사진1편. [8] 풍랑객 2009.02.18 1090
22 2012년이 다가고 새로운 2013년이 다가옵니다. [12] file 쥔장 2012.12.31 1061
21 [re]새해 선물로 벳남의 초!~대박 바람을 선물로 보냅니다..*^^* [5] 풍랑객 2012.12.31 1111
20 12/30일 강렬한 손길을 기다리던 판랑의 바람 [3] 풍랑객 2012.12.30 1026
korsurf88/kor2696
vim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