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접속자
오늘:
123
어제:
317
전체:
510,644
2015.5.7 홈이전



날씨의 예측은 나비의 날개짓이 태풍을 만든다는 말이 있듯이
예측불허...오늘은 바람의 시작되는 시점의 바람이  아주 좋았습니다.
주말 예보가 신통찮은걸 보고 휴가내고 나온 써니님과 헐크님과 바람돌이가
오늘 첫탕 찐~하게 즐~보딩하는 사이 이사장님,봇대님,아뿔사님,조각배님,덤바님,노스카이님과
오랜만에 나오신 장만산님께서 푸짐한 먹거리를 한아름 싸오셔서 모두 함께 맛있게 잘~었구여.
많은분들이 나오신 가운데 오늘은 뒷바람이 꽝~일것 같았는데 다시 살아난 바람에
1번 수문이 반쯤 열려서 2부 보딩도 시원하게 즐~보딩들 했습니다...^^
역시 도심속 뚝섬 강변은 세계 어디에도 없는 혜택받은 장소인것 같습니다.
수달님은 이틀 연속 감독관으로 관람만 하셨고..내일도 뚝섬은 계~속 바람예보가 좋습니다.





바람돌이와 나란히 풀~스피드로 보딩하는 써니님...^^







쥔장이 수상 콜~택시로 실어줬을때 잔잔한 물결에 보딩할때 써니님 무~지 짜릿했죠...^^










CABRINHA AND THE OLYMPICS

I am personally very excited to see that Kiteboarding has been accepted into the Olympics by ISAF.
This decision will open many new doors for our sport and we expect it to increase
the potential active participants internationally.
This is a great milestone in history of our sport.

This decision by ISAF is bittersweet; many of us believe there were many other sailing classes
that could have been dropped instead of windsurfing.  
RSX windsurfing is a dynamic and exciting sport, with strong base of young aspiring sailors,
especially in developing counties that have invested so heavily.  
The windsurfing culture has been built up over the years and
we hope this decision does not dampen any spirits.

I firmly believe it is time for the Kiteboarding and the
Windsurfing classes to be separated within ISAF.  
They are clearly two separate sports. If this were to happen,
the potential to push for the separate sports inclusion in the Olympics would be far higher.  
The current “one-or-the-other” philosophy is not going to
encourage a growth in exciting new sailing sports.

Although very exciting, we also need to be careful what we wish for.  
We have a massive challenge on our hands, with only four very short years to
accomplish a multitude of hurdles facing our sport.  
We need to address such issues as; international security standards, course rules,
the logistics of launching and landing at predominantly sailing locations,
box-class verses one-design class,
light wind performance, water rescue, the list goes on.

I am certain we all look forward to the challenge;
I just hope we can collectively acknowledge we have a long way to go.

As the holders of the current World Speed Sailing record,
we are extremely excited, because we know how to make fast kites!

Rest assured, the Cabrinha kite development team is running full speed ahead.  
We plan to build upon our heritage of producing race winning, high performance,
thoroughbred kites.
We stay committed to supporting our team of national and international racers.  
We are serious about winning.


Best Regards,

Michael Raper
CABRINHA BRAND MANAGER










1분의 소중 함를 알고 싶으시면
방금 기차를 놓친 아주머니에게 물어보십시오.

1초의 소중함을 알고 싶으시면
사고의 순간, 간발의 차이로 살아난
생존자에게 물어보세요.

100분의 1초의 소중함을 알고 싶으시면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딴 선수에게 물어보십시오.

시간은 아무도 기다려 주지 않습니다.
당신이 가진 매 순간이 바로 당신의 보화입니다.
정말 내가 좋아하는 바람을 좋아하는
특별한 사람들과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다면
그것만큼 소중한 시간은 없겠지요?
오늘 여러분은 그런 시간 보내셨나요?












* 쥔장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2-10-03 14: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08 5/24일 BK님 바디드랙과 워터-스타트 연습했습니다. [5] 풍랑객 2012.05.24 884
4207 5/23일 뚝섬은 연일 오월의 봄바람이 풍년입니다...^_^ 풍랑객 2012.05.23 716
4206 5/22일 오월의 장미빛 바람을 뚝섬으로 몰고온 아뿔사님 [5] 풍랑객 2012.05.22 772
4205 5/20일 뚝섬 서울 윈드서핑영합회 윈드서핑 카이트대회 [8] file 쥔장 2012.05.20 988
4204 [re]남항진의 대박 바람에 엄구님이 일냈습니다...^0^ [5] file 풍랑객 2012.05.21 805
4203 [re]동해의 氣를 받아 긴~공백기의 활기를 찾은 불독님. [2] 풍랑객 2012.05.21 782
4202 장도민 ? [1] file 박두섭 2012.05.20 518
4201 5/19일 서울대회도 무풍의 징크스는 깨지지 않았습니다.^^;; [1] 풍랑객 2012.05.19 733
4200 장미향 가득한 오월의 둘째주 주말 뚝섬은??? 풍랑객 2012.05.18 945
4199 [re]5/18일 장미꽃보다 더 열정이 넘쳤던 뚝섬 보딩..⊙.⊙ 풍랑객 2012.05.18 666
» 5/16일 오늘은 어제와 반대로 첫탕이 좋았던 뚝섬. [7] file 풍랑객 2012.05.16 929
4197 5/15일 늦게 열린 수중보의 혜택으로 즐~보딩한 뚝섬. [5] 풍랑객 2012.05.15 724
4196 준짱형님! 윤서 돐잔치 축하합니다! file 2012.05.15 649
4195 5/13일 뚝섬주말은 웨이크보딩과 윈드서핑으로 마무리... [1] 쥔장 2012.05.13 618
4194 [re]자연을 향한 열정으로 희망의 도전이 이어진 주말.. [8] 풍랑객 2012.05.14 751
4193 5/12일 뚝섬은 오늘도 카이트레이싱보드 한탕바람이...^^* 쥔장 2012.05.12 642
4192 [re]동해바다의 거친 환경을 동료애로 녹인날.....*^^* [4] 풍랑객 2012.05.13 860
4191 삼척EASTSEA하이윈드칼브리나(군기대장)~~평택써피님들 고고싱^^** [1] file 심선달 2012.05.12 725
4190 5/11일 봄을 넘어 여름 시즌 준비하는 뚝섬 클럽. [9] 풍랑객 2012.05.11 1837
4189 토요일 강릉 살짝~ 다녀와요...^^;; [21] file 풍랑객 2012.05.11 844
korsurf88/kor2696
vim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