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접속자
오늘:
96
어제:
338
전체:
379,670
2015.5.7 홈이전

카이트보딩이란 종목은 수상 익스트림 스포츠의 꽃으로
가장 열정적인 운동이기도 하지만 변화가 심한 자연속에서
상대방에 대한 존중과 배려를 바탕으로 다양하고 엄격한
에티켓이 더욱더 필요한 운동이라 생각이 됩니다.

여러분은 카이트를 런칭하고 랜딩할때
도움을준 동료에게 감사의 인사를 해보셨나요?

비치에서 떨어진 카이트를 띄워준 동료에게
고맙습니다~라고 정중히 인사를 한적이 있으신가요?

수상에서 보딩할때 풍상에 있는 보드를 풍하로
가져다 줄때 감사의 인사를 하셨나요?

감사하는 마음~고마운 마음을 가슴으로
정중히 표시하면 분위기가 밝아지고
자신도 여유로워지고 주변이 모두 아름다워 집니다.

자연과 호흡하면서 바람과 함께 하는 카이트보딩은
기회의 가치가 여느 종목보다 높은 운동입니다!!!
그리고 항상 안전보딩에 유념해야 하기 때문에
동료간의 끈끈한 유대관계가 유지 되려면
가장 기본적인 에티켓과 매너가 지켜질때
자연속에서 진정한 자유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

요즘도 연일 동해 남부권으론 좋은 바람이 쌩~쌩~불고 있지만
여름의 문턱에 뚝섬 바람은 잠시 숨고르기를 하고 있습니다.
갈증의 욕망이 불타오를때 우리도 잠시 숨을 고르며
서로 배려하며 함께 가는 아름다운 카이트보딩의 문화가
기본속에서 꽃피워지길 바라며 바람불어 좋은날을 기다려 봅니다..^*



우리의 환상속에는 항상 따뜻한 바람만 불었으면 좋겠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부드럽고 편안한 바람이부는 가운데
많은 사람이 필요한것도 많은 재물이 필요한것도 아닙니다.
다만 서로를 필요로 하는 존재로 시원한 바람처럼~
흐르는 물처럼~타오르는 불처럼~물과 하늘에서 받은 기운으로
지혜로움을 나누며 자유로운 영혼으로 꿈을 꾸는 그런 삶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사랑은 서로 마주 보는 것이 아니라
함께 같은 방향을 보는 것입니다....



자신의 인생을 불행하게 느끼느냐,행복하게 느끼느냐는,
가진것이 문제가 아니라,지혜의 문제인것 입니다....
항상 밝게 웃으며 사물을 긍적적으로 보고,
희망과 환희심을 가지는 것은 자신의 삶을 밝게 만들어 주는것입니다....

희락의 열매를 따려면
매사에 감사하고 항상 기뻐하는 마음...
매사에 긍정으로 만족감을 느끼는 마음...
좋은것과 아름다움을 추구하고 창조하는 마음...

함께걷는 길...

빨리가고 싶으면 혼자가고,
멀리가고 싶으면 함께가라!

- 아프리카속담 -



중요한 순간

사람은 오래 지나고 나서야
비로소 자신의 삶속에서
중요했던 순간들을 인식하게 된다.
그러나 그때는 너무 늦다.

- 아가사 크리스티 -


바람불어 좋은곳...
그곳에는 티가 없어야 합니다
맑고 청결하게 깨끗해야 합니다
정직하고 진실 돼야 합니다
지나가는 바람에 흔들리지 말아야 합니다.

만나면 느낌이 좋은 사람과 만나고 싶습니다.
마주 보기만 해도 그의 느낌 깨끗하여
스치는 순간마다 입가에 미소가 스치는
그런 사람과 만나고 싶습니다.

사람의 마음은 바람처럼 손으로
만질수 없기에 진실된 마음이 아니면
마음의 빗장을 열 수가 없습니다.

마음은 물처럼 겸손해야 합니다.
순수해야 합니다.깨끗해야 합니다.
아름다워야 합니다.그리고 바람처럼
상대를 더 위하는 마음이어야 합니다.











이~벤치에 앉아 있는 당신은 어떤 모습일까요?



* 쥔장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2-10-03 14:4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봄바람의 향연은 가고 숨고르기 하는 여름 바람...^* [5] 풍랑객 2012.06.13 1003
4226 6/10일 강릉으로..카이트의 대이동^^* [2] 쥔장 2012.06.10 838
4225 [re]어울림으로 강릉 바다를 가장 아름답게 연출한 날...^^ [8] file 풍랑객 2012.06.11 1139
4224 [re]강릉 솔바람 타고 동해 바다에 꽃을 피웠습니다. [1] 풍랑객 2012.06.11 879
4223 6/9일 수상스키로 시작해서 윈드서핑& 카이트..웨이크로 끝마친 뚝섬 주말 쥔장 2012.06.09 736
4222 [re]바람 가뭄에 고래불에서 추억의 즐~보딩했습니다..^^ [6] 풍랑객 2012.06.09 904
4221 6/7일 바람 풍성했던 봄은 가고 우기의 시작인듯하네요. [19] 풍랑객 2012.06.07 1021
4220 6/6일 분주했던 현충일 휴일 뚝섬 [2] 쥔장 2012.06.06 935
4219 6/5일 넉넉했던 봄바람은 가고 여름 바람으로 바뀐 뚝섬. [9] 풍랑객 2012.06.05 991
4218 6/3일 유월의 뜨거운 태양 아래에서 카이트보딩을... [4] 쥔장 2012.06.03 875
4217 [re]절반의 확률로 강릉 남항진도 즐~보딩했습니다....^^ [2] 풍랑객 2012.06.03 902
4216 6/2일 뚝섬은 오늘도 카이트 바람이 한바탕 불었습니다^^* [2] 쥔장 2012.06.03 750
4215 오월의 마지막날도 뚝섬은 화끈한 바람불었습니다...^^ [17] 풍랑객 2012.05.31 1137
4214 5/29일 동해 바다의 하얀 파도를 품고 왔습니다...^_^ [27] 풍랑객 2012.05.29 1426
4213 5/26일 동해안 카이트보딩의 메카 남항진에서 즐~보딩. [12] 풍랑객 2012.05.27 1481
4212 [re]강릉 솔바람에 무한 자유를 맛보고 왔습니다..*^^* [1] 풍랑객 2012.05.27 824
4211 [re]5/27일 바람없는날 뚝섬의 일상은...? 풍랑객 2012.05.30 712
4210 5/25일 초록의 상큼한 아침 공기를 마시며 뚝섬 보딩?..^^ 풍랑객 2012.05.25 835
4209 [re]역전의 용사들이 다시 뭉친 수중보의 화끈한 보딩..^_^ [8] 풍랑객 2012.05.25 919
4208 5/24일 BK님 바디드랙과 워터-스타트 연습했습니다. [5] 풍랑객 2012.05.24 844
korsurf88/kor2696
vim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