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접속자
오늘:
96
어제:
429
전체:
398,575
2015.5.7 홈이전

바람결 한점없어 얼굴이 비칠 정도의 수정 같이 맑은 수면에
상큼한 아침 공기를 마시며 시원하게 보딩하는 기분을 아시나요?
밤을 새서 열심히 일한후(?)의 꿀맛 같은 달콤한 휴식의 가치를 아시나요?
오늘도 언제나 변함없이 한결같은 마음으로 강바람 시원한
뚝섬의 하루가 시작됩니다. 여러분도 활기차고 건강한 시간 되세요...^*


























똥 파리의 짝짓기....*^^*

이기적인 마음을 희생시키고,평화의 마음을 찾으라~
스쳐 지나는 바람앞의 시간을 맞이함에 항상 감사하라~
그러면 당신 주변이 행복으로 가득하리라....^*

나비의 짝짓기....*^^*

바람과 물은 무형의 것이지만 분명히 존재하는 생명의 원천이며 순환이다.
바람과 물은 산 것과 죽은 것을 동시에 품으며 과거와 현재와 미래를 아우르는 윤회다.
그것은 한 곳, 한 순간에 머물지 않는 진행형이며 늘 반복되는 익숙함과
매번 보내고 맞이하는 낯섦의 이중성을 지닌 모태인 동시에 상징적 자아이다.

바람은 바다의 살갗에 상처를 남기고 어디론가 다시 불어갈 것이며
바다는 상처를 아물리며 바람을 기다릴 것이다. 이것은 윤회처럼
궤적을 그리며 반복되는 생이다. 정형화되지 않는 자아는 회귀적 본능으로
모태를 향해 되돌아오지만 한 순간도 안주할 수 없는 방랑의 영혼,
그것은 과거의 나이며 현재의 나이고 또 미래의 나인 것이다.

          바람과 물이 상징하는 윤회적 존재중에서...



* 쥔장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2-10-03 14: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27 8/14일 동풍부는 뚝섬에서 민지 카이트보딩..@**@ 쥔장 2012.08.14 690
4226 광복절 당일 서해안 투어 공지! [26] file 풍랑객 2012.08.13 1190
4225 8/11일 뚝섬의 시원하고 깨끗한 물살...^^* 쥔장 2012.08.11 723
4224 9일간의 카이트보딩 캠핑투어는 낙원이었습니다..^^ [4] 풍랑객 2012.08.09 862
4223 동해안 캠핑투어 8일째 되는날은 행운의 바람이었습니다. [6] 풍랑객 2012.08.08 936
4222 8/7일 최상의 보딩 환경에 짜릿한 성취감을 맛본날...^^ [6] file 풍랑객 2012.08.07 888
4221 [re]열대의 보딩 포인트보다 더~좋았던 고래불...(사진2편) file 풍랑객 2012.08.07 935
4220 8/6일 캠핑투어 6일째는 완벽한 보딩 환경(사진1편) [1] file 풍랑객 2012.08.07 731
4219 [re]카이트보딩 캠핑투어 5일째는 청정계곡으로...^^ [7] 풍랑객 2012.08.06 837
4218 8/5일 오늘도 뚝섬은 폭염속의 낙원....^^* [1] 쥔장 2012.08.05 660
4217 8/4일 동해안 카이트보딩 캠핑 투어 나흘째 되는날.. [2] 풍랑객 2012.08.05 850
4216 [re]고래불에서 낭만이 있는 카이트보딩 캠핑 투어 사흘째. [4] 풍랑객 2012.08.04 1004
4215 8/3일 사흘째 계속되는 폭염속에도 시원한 뚝섬...^^* 쥔장 2012.08.03 715
4214 동해안 투어 둘째날은 송천강과 고래불에서.. 풍랑객 2012.08.02 782
4213 세가지 신기록을 수립한 동해안 투어 첫날.. [3] 풍랑객 2012.08.02 653
4212 8월의 뜨거운 한낮의 시원했던 뚝섬...^^*@@**@@ 쥔장 2012.08.01 670
4211 8월의 아침을 여는 뚝섬...^^*@@**@@ [8] 쥔장 2012.08.01 767
4210 칠월의 마지막날은 민지의 보딩으로 마침표를 찍었습니다..^^ [4] file 풍랑객 2012.07.31 674
4209 제6회 목포시장배 국민생활체육전국윈드서핑대회 차량 안내 전국윈드 2012.07.31 577
4208 [재공지]제6회 목포시장배 국민생활체육전국윈드서핑대회 개최공시서 전국윈드 2012.07.31 501
korsurf88/kor2696
vim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