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접속자
오늘:
184
어제:
249
전체:
482,412
2015.5.7 홈이전

https://www.facebook.com/hyungho.jang/media_set?set=a.375921285822489.88486.100002138637091&type=3



7일간의 제주도 투어~행복한 추억으로 간직될 아름다운 투어였죠...ㅎㅎㅎ
이~모든것은 여러분의 아름다운 배려가 있었기에 행복한 파티가 되었답니다.
다시 한번 TJ님게 감사드리고 쿵푸팬더님의 마무리 멋진 영상이 있어 더욱더
화려한 파티가 오래도록 추억으로 간직될것 같네요.그리고 함께 해주신
여러분이 있어 알찬 내용이 쓰여질수 있었구요~모든분들께 감사드리고
바람불어 좋은날 강가에서 뵙겠습니다....*^^*





제주도 투어 일주일째 되는날은 예보대로 아침 일~찍 약풍이 불다가 시간이 갈수록 살랑~살랑~ㅠ
사전 약속된 일정은 아니었지만 국내 카이트보딩 강습 사상 최대 인원 26명이 출동하는 바람에
혹시나 카이트 런칭 교육이라도 가능할까해서 이론과 장비 셋팅 교육하면서 바람을 기다려 봤으나
무심한 바람은 끝내 불어주질 않아서 송호대 학생들은 스쿠버 다이빙 모드로 전환하기로 하고
저와 민지는 뚝섬으로 무사히 상경 완료 했습니다.











조금 좋아진 타이밍에 보딩 시도했으나...이사진의 다운~~벌떡~~한번으로 종료...ㅎㅎㅎ
이~선수를 앞으로 주목해서 보세요~현 국가대표 스노보드 선수로 미래 한국 카이트보딩계에서
주목 받을  유망한 꿈나무 랍니다....^0^









[비오토피아 바람 미술관 실내...]

바람이고 싶습니다. 그의 볼에 스칠 수 있게.
그리하여 그의 근심 걱정을 다 싣고 날아갈 수 있게.

바다이고 싶습니다. 그가 날보며 마음 열 수 있게.
그리하여 그가 나의 품에 들어올 수 있게....

우리네 서퍼들이 대자연속에서 폐부 깊이 흡입하여
느끼는 바람결을 작품으로 잘~표현한듯 하드군요...*^^*  (서퍼의 입장에서 해석...ㅋ)









존재하는 모든 것 혼자서는 살아갈 수 없는 세상
따사로운 가을 햇살이 싱그러운 바닷바람과 함께
잠들어 있는 세상을 깨우는 저~세찬 바람에
우리 모두 함께 일상의 답답함을
바람결에 실어 날려 보내고 왔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48 12/17일 올해 판랑 바람은 실력 향상에 가장 좋은 바람 [5] file 풍랑객 2012.12.17 759
4347 12/16일 뜨거운 열정으로 익사이팅 했던 미탕라군.. [6] 쥔장 2012.12.17 652
4346 [re]오후 보딩 타임도 미호아 라군으로 연결된 강행군의 하루 풍랑객 2012.12.15 810
4345 12/15일 가장 좋은 바람에 오전부터 빡쎈 하루...^^;; 풍랑객 2012.12.15 529
4344 12/14일 미탕라군의 무지개 타고 천상에서 보딩...^0^ [7] 풍랑객 2012.12.15 753
4343 12/13일 비는 오지 않고 오전 바람만분 판랑. [5] 풍랑객 2012.12.13 672
4342 12/12일 올~Day 판랑 앞바다의 강풍에 보딩했습니다. [8] 풍랑객 2012.12.12 693
4341 [re]미호아 라군에서 초-강풍의 손맛을 봤습니다...^^ [2] file 풍랑객 2012.12.11 582
4340 12/11일 판랑 해변의 모래가 처음으로 날렸습니다..^0^ [1] 풍랑객 2012.12.11 526
4339 [re]오후엔 미탕라군의 강한 바람에 황홀경에 빠진날...^_^ [5] 풍랑객 2012.12.11 641
4338 [re]베트남 판랑에서 장애우에게 빽롤의 정석 배워보기... [8] 풍랑객 2012.12.10 595
4337 12/10일 판랑 강풍의 진가를 맛보고 귀국한 불독님. [3] 풍랑객 2012.12.10 533
4336 [re]오전과 오후 풍향이 다른 판랑 앞바다에서 보딩. [7] 풍랑객 2012.12.09 699
4335 12/9일 오늘도 스노우카이팅으로 강추위를 날려보냈습니다.. 쥔장 2012.12.09 545
4334 12/8일 미탕 라군에서 올~데이 7짜리 강풍 보딩..^_^ [11] 풍랑객 2012.12.08 722
4333 12/8일 오늘 뚝섬은 스노우카이트의 날...^^* [2] 쥔장 2012.12.08 817
4332 Hello from US? [13] file keepark 2012.12.08 575
4331 12/7일 판랑 하이윈드 캠프장 물(?)좋~습네다...ㅎㅎㅎ [4] file 풍랑객 2012.12.07 912
4330 12/5일 판랑의 해풍이 화끈하게 불어준 하루였습니다..^^ [23] 풍랑객 2012.12.05 1249
4329 [re]신진도 쓰메키리님이 보딩이 되기 시작했습니다..^_^ [8] file 풍랑객 2012.12.04 681
korsurf88/kor2696
vim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