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접속자
오늘:
187
어제:
281
전체:
583,186
2015.5.7 홈이전

베트남 동쪽 해안을 스쳐 지나가는 약한 태풍의 영향으로
오전부터 잔뜩 흐려진 판랑은 낮시간때에도 약한 빗방울이 오락~가락했답니다.
그리고 여러분의 강력한 요청에 의해 미탕 라군으로 고고씽~
먼바다는 백파가 하얀데...비치앞까지 밀고 오지 못하는 약한 바람에
오리알~경험만 하고 투어 차량 두대중...한대는 호텔로..
한대는 타이안 라군을 구경하지 못한분들이 많기도 하고 산자락을
타고 넘어오는 하강 기류의 영향으로 비치쪽 바람을 기대하고
산넘어 타이안으로  고고씽~예상대로 거스트는 있었지만
쥔장과 병아리님,준짱님이 일생에 한번 경험하기 힘든 빅~웨이브(5~7m짜리..)에서
짜릿한 전율을 느끼며 보딩한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특별한 경험을 했습니다.

어제는 보기 드물게 플랫한 수면에서의 보딩 경험과 오늘은
특별한 해상 지형의 영향으로 생긴 큰~웨이브는 한국의 바다에서는
구경도 하기 어려운 빅~웨이브 보딩을 하며 무풍과 함께가 아니면
경험하기 힘든 특별한 날이었습니다.


























         
hiwind29.jpg FB.jpg ecf813622f85e19799a6def365b153d7.jpg
         
bend1.jpg instar.jpg 스크린샷 2017-08-19 08.33.jpg
         
11659462_10153566046717240_1843359228561281368_n.gif  
korsurf88/kor2696
vimeo